FIBA 아시아컵 예선, 필리핀과 요르단서 재개

image_pdfimage_print

국제농구연맹(FIBA, International Basketball Federation)은 2021 FIBA 아시아컵의 예선 잔여 일정을 오는 6월 필리핀과 요르단에서 재개한다고 밝힘.

아시아컵 농구FIBA 아시아컵 예선, 필리핀과 요르단서 재개 (출처: Getty Images)

지난 12일(한국시간), FIBA는 COVID-19 여파로 연기된 FIBA 아시아컵 예선의 잔여 일정을 필리핀 클락과 요르단 암만에서 진행하기로 결정함. 당초 올해 2월 카타르에서 아시아컵 예선이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카타르 정부가 새로운 COVID-19 방역 대책을 수립하면서 일정이 취소된 바 있음.

바레인과 레바논이 본선에 진출하며 일정을 마친 D조를 제외한 A조, B조, C조의 경기는 6월 16일부터 20일까지 필리핀 클락에서, E조와 F조의 경기는 6월 12부터 14일까지 요르단 암만에서 버블 방식(한 장소에 선수단을 모아두고 시즌을 치름)으로 진행될 예정임.

캡처

 

같이보기

⦁ FIBA, 3X3 농구 올림픽 예선전 일정 확정

⦁ FIBA, 컨티넨탈컵 예선전 버블 방식 진행 만족

 


 

출처
– insidethegames
– FIBA

▲ Previous:
▼ Next: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