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국제스키연맹, COVID-19 여파로 온라인 화상총회 예정

image_pdfimage_print

국제스키연맹(FIS, International Ski Federation)은 COVID-19의 여파로 인해 오는 6월 6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2021년 제52회 국제스키연맹 총회를 6월 4일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발표함.

다운로드FIS 온라인 총회 예정 (출처: FIS)

FIS는 오는 6월 6일(현지시간) 슬로베니아 포르토로즈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52회 국제스키연맹 총회를 COVID-19의 여파로 인해 대면 총회 개최 시 전원 참석이 불가능할 수 있다는 의견과 총회 참석인원의 안전에 대한 우려에 따라 온라인 개최를 결정함.

지난 2019년 5월 22일 FIS 회장 Gian-Franco Kasper는 2020년 6월 개최될 제52회 총회에서 회장직 사임 의사를 밝힌 바 있으나, COVID-19 여파로 총회가 두 차례 연기됨에 따라 임기가 자동으로 1년 연장되어 현재까지 FIS 회장직을 맡고 있음.

따라서 이번 FIS 총회 주요 안건으로는 Gian-Franco Kasper의 뒤를 이어 2022년까지 남은 임기를 대행할 후임 회장과 이사회 선거 관련 안건이 포함되어 오는 6월 4일 약식 의제로 진행될 예정임.

한편, FIS 회장 Gian-Franco Kasper는 22년간 FIS를 이끌었으며 현재까지 그의 뒤를 이을 후임자로 지명된 차기 회장 후보로는 세계남자알파인스키활강 챔피언이자 스위스 스키연맹 회장 Urs Lehmann, 스키 제조업체 Head의 회장이자 CEO Johan Eliasch, 스웨덴올림픽위원회 회장이자 현 FIS 부회장 Mats ÅrjeS로 총 3명이 지명됨.

 

같이보기

⦁FIS, 베이징 2022 테스트 이벤트 취소

⦁FIS, 총회 2021년 6월로 연기


 

출처
– insidethegames

▲ Previous:
▼ Next: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