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위원인 Prince Albert 2세 코로나19 확진

모나코궁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위원인 Prince Albert 2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현재 주치의로부터 면밀히 관리를 받고 있다고 전함.

GettyImages-1196685803IOC 위원인 Prince Albert 2세 (출처: Getty Images)

IOC위원인 Prince Albert 2세가 전 세계 국가원수 중 최초로 또한 IOC 위원 중 처음으로 코로나19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음. 전 봅슬레이 선수로서 다섯 차례 올림픽에 참가했던 그는 1985년부터 IOC위원으로 활동하였으며 현재 IOC 지속가능성 및 유산 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최근 몇 년간은 세계적인 환경 운동가로도 활동하고 있음.

국제근데5종경기연맹(UIPM, International Modern Pentathlon Union) Klaus Schormann회장은 Prince Albert 2세가 IOC위원이며 동시에 지도자인 그가 스포츠를 넘어 더 넓은 방향으로 올림픽 무브먼트에 기여하고 있으며 스포츠 발전을 위해서라도 빠른 쾌유를 바란다고  전함.

Prince Albert 2세는 코로나19 양성판정 받기 전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위한 대책을 발표하기도 하였는데, 필수식품 및 의약품 구입을 제외하고는 모든 단체활동, 건축작업, 여행 등이 제한되어야 한다고 전한바 있음. 이에 모나코 Formula One Grand Prix도 연기 됨.

한편 모나코궁은 성명을 통해 현재 주치의로부터 치료를 받고 있으며 건강상 큰 문제는 없다고 전함.

 

같이보기

SportAccord 2020 개최 무산

IOC-글로벌선수대표자 컨퍼런스콜 주요 내용

 

 

 

출처

– insidethega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