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와 도쿄 2020 공동발표문(전문)

image_pdfimage_print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Thomas Bach위원장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24일 오전 컨퍼런스 콜을 통해 연내(2020) 올림픽 개최는 힘들지만 늦어도 2021 여름까지는 개최하기로 합의함.

Logo ISF

IOC Thomas Bach 위원장과 아베 신조 일본총리는 24일 오전 COVID-19와 도쿄 2020 관련 끊임 없이 변화하는 환경에 대해 논의하고자 컨퍼런스콜을 진행함. 본 회의에는 도쿄 2020 조직위원회 위원장, Hashimoto Seiko Olympic Minister, 도쿄도 Koike Yuriko 도지사, IOC John Coates 조정위원장, IOC Christophe De Kepper 사무총장 그리고 IOC Christophe Dubi 올림픽 총괄국장이 참여함.

Bach 위원장과 아베 총리는 COVID-19가 전 세계 선수들의 올림픽 준비에 미치는 중대한 영향에 대해 공통된 우려를 표명함. 이들은 COVID-19를 대비해 상황을 완화시킬 수 있는 적합한 조치와 필요한 행동들을 잘 취한 도쿄 2020 조직위원회의 업적을 높이 평가함.

전례가 없는 예측 불허의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급격히 퍼지며 상황은 점점 악화되고 있음. 이에 세계보건기구(WHO, World Health Organization) Tedros Adhanom Ghebreyesus 사무총장은 바이러스 전파 속도가 가속화되고 있으며 확진자 수는 시시각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전함.

Bach 위원장과 아베총리는 현재 상황 및 WHO가 제공한 정보를 바탕으로 올림픽에 참가하는 모든 선수와 국제 사회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서 올림픽 개최 시점을 2020년 이후로 변경해야하지만 늦어도 2021 여름까지는 올림픽을 개최하기로 합의함.

한편 ‘도쿄 2020 올림픽·패럴림픽’의 명칭은 그대로 유지하기로 합의하였으며 올림픽 성화 또한 개최 전까지 일본에 머무를 예정임.

 

같이보기

⦁ IOC-글로벌선수대표자 컨퍼런스콜 주요 내용

 

출처
– IOC

 

 

▲ Previous:
▼ Next: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