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위원장, G20 정상회담 연설 실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Thomas Bach 위원장은 G20 정상회의에서 세계 지도자들에게 내년에 있을 도쿄올림픽 및 패럴림픽이 불안정 속에서 세상을 하나로 만드는 힘이 될 수 있다.”고 언급함.

20190702 바흐오사카 G20 정상회의에 참석한 Thomas Bach 위원장 (출처: IOC)

지난 6월 29일(현지시간) Thomas Bach 위원장은 일본 Shinzō Abe 총리의 초청으로 G20 정상회의에 참석해 연설문을 발표함.

Thomas Bach 위원장은 “1년 후면 전 세계 인구의 절반 이상이 2020 도쿄 올림픽에 관심을 가질 것이며 올림픽을 통해 206개국에서 온 선수들과 난민 올림픽 대표 선수들이 하나로 단합된 모습을 볼 수 있으며 차별 없이 모든 사람이 동일한 규칙을 따르고 서로 존중하는 모습을 선수들이 직접 보여줌으로써 전 세계에 올림픽을 통한 평화의 메시지를 보낸다.”고 언급함.

추가로 Thomas Bach 위원장이 발표한 연설문에 따르면 “IOC가 전 세계 운동선수들과 개발 중인 스포츠 산업에 수익의 90%를 재투자를 실시한다. 이는 올림픽이 평화로운 경쟁으로 세상을 하나로 모으는 특별한 역할을 하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밝힘.

또한, G20 정상회담에 참가한 전 세계 지도자들에게 교훈이 될 지속 가능한 올림픽 게임을 구축하고 있는 도쿄 2020의 노력을 높이 평가 하였으며 IOC의 올림픽 운동이 정치적으로 중립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 세계 지도자들에게 강조함.

한편, Thomas Bach 위원장의 연설이 끝난 뒤 G20 정상회담에 참석한 전 세계 지도자들은 찬사를 보냈고 Shinzō Abe는 IOC의 업적과 사명에 존경을 표함.

 

같이보기

IOC Thomas Bach 위원장, G20 정상회담 참석 예정

IOC 위원장, 국제평화상 수상

 


 

출처
– insidethegames
– IOC




IOC Thomas Bach 위원장, G20 정상회담 참석 예정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Thomas Bach 위원장은 다음 주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담에 참석할 예정이지만 세계 정상들과의 양자 간 회담을 실시하지 않을 전망임.

200190625 G20IOC Thomas Bach 위원장 (출처: Getty Images)

IOC Thomas Bach 위원장은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제14차 G20 정상회담에 참석하여 G20 정상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것이지만 그들과의 공식적인 만남은 갖지 않을 것이라고 대변인을 통해 입장을 표명함.

Thomas Bach 위원장의 대변인에 따르면 G20 정상들과 개별 면담을 실시하지 않는 이유는 “G20 정상들의 꽉 찬 일정으로 인해 시간이 매우 제한되어 있으며, 나는 그들의 의제를 존중하고 G20 지도자들이 정상회담 동안 다뤄야 할 여러 가지 여러 가지 난제들을 해결하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고 생각되며 G20 정상회담에 참석하는 것만으로도 매우 영광이다.”라고 입장을 대변함.

한편, 이번 G20 정상회담에는 일본(도쿄 2020), 중국(베이징 2022), 프랑스(파리 2024), 이탈리아(밀라노·코르티나 담페초 2026) 그리고 미국(로스앤젤레스 2028) 등 앞으로 개최될 올림픽대회 개최국들의 정상들이 대거 참석할 전망임.

또한, Thomas Bach 위원장은 이달 초 프랑스 파리 엘리제궁에서 Emmanuel Macron 프랑스 대통령과 만나 2024 파리 올림픽 및 패럴림픽대회 준비에 대해 논의를 실시했으며 지난 2017년 6월 백악관에서 Donald Trump 미국 대통령을 방문했지만 회담 이후 구체적인 내용은 거의 발표되지 않았고 Thomas Bach 위원장과 Donald Trump 미국 대통령 함께 찍은 사진도 없었기에 회담이 성공적이지 못했다는 반응이 나온바 있음.

 

같이보기

IOC, 새 올림픽하우스 개관식 실시

IOC 위원장, 국제평화상 수상

 


 

출처
– insidethegames
– G20 2019




FIBA ASIA 회장으로 Al Thani 재선출

인도에서 진행된 국제농구연맹 (FIBA, International Basketball Federation) 총회에서 Sheikh Saud Ali Al ThaniFIBA ASIA 회장직 연임이 확정됨.

78fc4eee-34b4-4b2f-bbf0-19e3a28bed5d

Sheikh Saud Ali Al Thani (이미지 출처: Gulf Times )

9일 인도에서 진행된 FIBA 총회에서 FIBA ASIA의 회장 Al Thani가 투표를 거쳐 연임에 성공함. 이로써 세 번째 임기를 수행하게 되는 그는 2023년까지 회장직을 맡게됨. FIBA ASIA는 FIBA의 산하단체로서, 아시아 농구의 운영을 담당하고 있음.

또한, 본 총회에서 미국프로농구협회의 (NBA, National Basketball Association) 간판 스타이자 중국농구협회(CBA, Chinese Basketball Association)의 회장 Yao Ming은 의장(Chairman)으로 선출됨.

 

그 외에 선출된 임원들은 다음과 같음:

Akram Halabi (1st Vice President)

Alfredo Panlilo (2nd Vice President)

Abhijit Sarker (Chairman Finance Committee)

Xu Lan (member of gender in minority)

 

이들의 임기는 Al Thani와 마찬가지로 2023년까지임.

 

같이보기

FIBA, 농구 발전을 위한 노력

 



 

출처
– FIBA

 




John Coates, ICAS 회장직 연임에 성공

호주 출신 John Coates는 국제스포츠중재이사회(ICAS, International Council of Arbitration for Sport) 회장직 연임에 성공함.

20190530 존코츠ICAS 회장에 재당선된 John Coates (출처: Getty Images)

지난 5월 28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진행된 ICAS 회의에서 69세의 호주국적의 John Coates가 회장직 연임에 성공함.

ICAS는 스포츠중재재판소(CAS, The Court of Arbitration for Sport)의 독립성 확보를 돕고 운영 및 재정 감독을 위해 1994년 설립된 기구로써, John Coates는 초창기부터 ICAS에 관여해옴. 2010년부터 계속 ICAS 회장으로 활동한 John Coates는 그밖에도 호주올림픽위원회 (AOC, Australian Olympic Committee) 회장직 및 각 IOC 법무위원회(Legal Affairs Commission)와 도쿄 2020 조정위원회(Coordination Commission)의 의장직을 겸하고 있음.

또한, 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수석위원(senior member)인 그는 IOC 회장 Thomas Bach의 주요 협력자로 알려져 있으며, IOC 위원 나이 상한선이 70세임에도 불구하고 2024년까지 위원직 임기가 연장됨.

한편, ICAS John Coates 회장의 임기는 3년으로써 2022년까지 임기를 이어갈 전망임.

 

같이보기

ICAS, 도핑방지 전담부서 설립 확정

ICAS, 새 중재인 및 조정인 임명

 


 

출처
– insidethegames




IOC 집행위원회, 신임 위원 후보 명단 공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집행위원회는 신임 위원 후보 10명의 명단을 공개함.

20190523 IOC위원국제올림픽위원회 공식 로고 (출처: IOC)

IOC 집행위원회는 신임 IOC 위원 후보 10명의 명단을 공개함. 10명 중 7명은 개인자격 후보(Individual Members)이며 나머지 3명은 국가올림픽위원회(NOC, National Olympic Committee) 또는 NOC 대륙협회(Continental Association)소속임.

개인자격 후보 7명은 여자 4명, 남자 3명으로 구성됐으며, NOC 및 NOC 대륙협회 소속 후보들을 국가올림픽연합회(ANOC, Association of National Olympic Committees)의 자문을 토대로 선정한 남자 3명임.

후보들은 올림픽 아젠다 2020(Olympic Agenda 2020)에 근거해 IOC위원 선거관리위원회 (Members Election Commission)가 의료, 사회, 문화, 정치, 경제, 법률, 스포츠 매니지먼트 등 분야에 대한 전문성 및 위원 간 지역, 성별 비율을 고려해 선발됐으며, IOC 윤리위원회 (Ethics Commission)의 적격심사를 거침.

IOC 회장 Thomas Bach는 “IOC 위원들은 각국에서 IOC를 대표하며 올림피즘을 전파한다. 10명의 후보들은 상이한 배경을 지녔지만 올림픽에 대한 열정과 지식을 보유해, 올림픽 무브먼트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후보들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침.

<10명의 IOC 위원 후보자 명단>
20190523 IOC위원 명단

한편, 후보들은 오는 6월 26일 로잔에서 개최되는 제134회 IOC 총회에서 투표를 통해 최종 선발될 예정이며, 10명 모두 당선 시 IOC 위원은 총 105명이 될 전망임.

 

같이보기

[공유] [올림픽] 정부, 한국인 IOC 위원 추가 배출에 총력

[공유] “한국인 새 IOC 위원 나올 것”…바흐, 첫 공식 언급

 


 

출처
– IOC

 




유승민 IOC위원, 2028 LA하계올림픽 조정위원 및 IOC 교육위원 선임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위원이 2028 로스앤젤레스 하계올림픽의 준비 · 관리 · 감독하는 조정위원과 IOC 교육위원으로 선임되었다.

20190517 보도자료유승민 IOC 위원과 Tomas Bach IOC 위원장 (출처: IOC)

이에 따라 대한민국 스포츠외교가 국제스포츠 무대에서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다지는 계기가 마련되었으며, 유승민 IOC 위원은 2028년 미국 로스앤젤레스 하계 올림픽까지 성공개최를 위해 국제스포츠 무대에서 활약하게 된다.

이번 위원 선임은 IOC 분과위원회 명단 발표를 통해 알려졌다. IOC는 올림픽 어젠다 2020 권고안 40항에 따라 각 위원회 위원장들과의 협의를 통해 전문지식, 성별 균형 그리고 대륙별 대표 등을 고려하여 임명되었다고 밝혔다.

특히, 2028 LA하계올림픽 조정위원회 (Coordination Commission)에서는 올림픽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조정위원으로 IOC, IF, NOC, 선수 대표들을 포함하고, 올림픽 헌장에 따라 △조직위원회 운영방안 제시 및 전반적인 준비 절차에 대한 관리 감독 △ 현장 실사 △ IOC 집행위원회에 올림픽 대회 준비 현황 보고 △대회 개최 후, IOC 집행위원회와 IOC 총회에 보고 임무를 수행한다. 또한 IOC 교육위원회 (Olympic Education Commission)는 올림픽 가치 기반 교육의 추진에 대해 조언하고, 스포츠를 통한 청소년 교육과 관련된 IOC 프로그램 및 활동에 대한 전략적 방향을 제시한다.

이미 IOC 선수관계자 위원과 마케팅 위원으로 활동한바 있는 유승민 IOC 위원은 “앞으로 올림픽을 비롯한 국제스포츠 무대에서 맡은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며 2028 LA하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돕고, 선수, 지도자 및 관계자들에게 진정한 올림픽정신과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 고 포부를 밝혔다.

 

같이보기

유승민 IOC 선수위원, ITTF 집행위원 당선

유승민 IOC위원, OCA 선수관계자 위원회 위원장 선임

 


 

출처
– ISF




Witold Bańka, WADA 차기 회장으로 선정

폴란드 스포츠장관 Witold Bańka가 세계도핑방지기구(WADA, World Anti-Doping Agency) Sir Craig Reedie 회장의 뒤를 이를 차기 회장으로 선정됨.

20190515 WADA 회장WADA의 차기 회장으로 선정된 Witold Bańka (출처: Getty Images)

지난 5월 14일(현지시간) 6년의 임기를 끝으로 WADA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Sir Craig Reedie 회장이 입장을 표명하였으며 이와 관련하여 WADA에 속해있는 Public Authorities group은 Sir Craig Reedie 회장의 의견을 수렴하며 Witold Bańka를 차기회장으로 선정함.

올해 34살의 젊은 나이로 WADA 회장으로 당선된 Witold Bańka는 회장후보로 나온 도미니카 공화국 마라톤 수영선수 출신 Marcos Diaz와 현 WADA 부회장을 맡고 있는 Linda Helleland를 제치고 회장으로 지명됨.

Witold Bańka 회장 당선자는 지난 4월 10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실시된 유럽연합(EU, European Union) 가입국가들의 공식적인 지원을 요청하였고 Witold Bańka 회장 당선자를 투표할 것이라고 보장하진 않았지만 지난주 다시 한 번 EU 가입국가들의 지지에 힘입어 WADA의 차기 회장으로 최종 선정됨.

Witold Bańka 회장 당선자는 본인의 SNS 계정을 통해 “나와 나의 조국인 폴란드에 있어 매우 뜻 깊은 날이며, PA(Public Authorities) 대표들이 다른 후보들을 제치고 나를 WADA의 차기회장으로 선정해주어 매우 영광이다.”라고 당선 소감을 밝힘.

또한, Witold Bańka 회장 당선자는 회장 당선공약으로 도핑방지연대기금(anti-doping solidarity fund)을 설립하여 “국가적인 도핑방지 단체의 강력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국가 차원에서 역량 강화와 협력 프로젝트에 자금을 지원할 것이며 더불어 인가된 WADA 실험실을 늘려 지역별 불균형적인 부분을 바로 잡을 것”이라고 공약을 제안함.

한편, 오는 11월 5일부터 7일까지 폴란드 카토비체에서 실시될 World Conference on Doping in Sport에서 실시될 예정이었던 공식 회장 선거는 실시되지 않을 전망임.

 

같이보기

2019 WADA 심포지엄 주요 논의 사항

2019 WADA 심포지엄 개최

 


 

출처
– insidethegames
– WADA




유승민 IOC 선수위원, ITTF 집행위원 당선

지난 422(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실시된 국제탁구연맹(ITTF, International Table Tennis Federation) 총회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유승민 선수위원이 만장일치로 집행위원으로 선출됨.

20190423 유승민유승민 IOC 위원, 만장일치로 ITTF 집행위원에 당선 (출처: ISF)

지난 4월 22일 2019 세계탁구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헝가리 부다페스트 코린티아 호텔에서 ITTF 정기총회가 개최됨. 이날 국제탁구연맹(ITTF, International Table Tennis Federation)은 ‘IOC위원이며 ITTF 이사회에서 2년 이상 활동한 IOC 위원은 자동으로 ITTF 집행위원(투표권 없음)으로 자동 선임한다.’는 규정을 추가한다는 의견을 물었고, 총회에 참가한 각국 임원들은 이와 관련하여 만장일치로 승인함.

20190424 ITTF 정기총회2019 ITTF 정기 총회에서 발제된 ‘IOC 위원 ITTF 집행위원 자동선임 관련 새롭게 추가될 규정’ (출처: ISF)

이로써 유승민 IOC 선수위원은 ITTF 집행위원으로 선임되어 새 규정이 발효되는 시기인 5월 31일부터 IOC 선수위원 임기가 끝나는 2024년 8월 11일(파리 2024 폐막일)까지 집행위원직을 수행하게 될 전망임.

유승민 위원은 당선 이후 “ITTF와 대한탁구협회 사이에 교량 역할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며 한국 탁구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많아질 것”이라고 입장을 표명함.

또한, 유승민 위원은 내년에 개최될 2020년 부산 세계선수권대회를 위해 직접 프레젠테이션을 실시하여 호평을 받았으며 “대회 개최 1년을 앞두고 집행위원으로 당선되어 대한민국 탁구계의 발전에 공헌 할 수 있어 더욱 기쁘다.”고 언급함.

한편, 138개국 6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하여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2019 세계탁구선수권대회는 지난 4월 21일부터 28일까지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실시될 예정임.

 

같이보기

유승민 IOC위원, OCA 선수관계자 위원회 위원장 선임

유승민, IOC 위원으로 선출

 


 

출처
– ISF




도쿄 2020 Mori 위원장, 일본럭비연맹 명예 회장직 사퇴

도쿄 2020 조직위원회 위원장과 일본럭비연맹(JRFU, Japan Rugby Football Union) 명예 회장직을 동시에 맡고 있던 Yoshirō Mori 위원장은 자국에서 2020 도쿄 올림픽 및 패럴림픽 테스트 이벤트로 실시될 럭비월드컵 개최를 5개월 앞두고 JRFU 명예 회장직을 사퇴함.

20190422 모리 회장JRFU 명예 회장직 사퇴를 발표한 Yoshirō Mori 명예 회장 (출처: Getty Images)

AFP(Agence France-Presse) 통신에 따르면 일본 전 총리, 도쿄 2020 조직위원회 위원장 Yoshirō Mori JRFU 명예 회장이 최근 실시된 JRFU 이사회에서 명예 회장직 사퇴를 발표함.

Yoshirō Mori 위원장은 암으로 인해 여러 차례 수술을 받아 건강상의 이유로 사퇴 의사를 밝혔으며 JRFU 대변인 역시 ‘Yoshirō Mori 명예 회장은 건강과 나이 때문에 JRFU 명예 회장직 사퇴를 결심하게 되었으며 Yoshirō Mori 위원장의 사퇴로 인해 올해 일본에서 개최될 2019 럭비월드컵 개최에는 전혀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고 아직까지 Yoshirō Mori 명예 회장의 후임자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입장을 표명함.

하지만 일본 교도 통신에 따르면 ‘Yoshirō Mori 명예 회장의 사퇴는 오는 6월에 실시될 JRFU 임원선거를 대비해 JRFU Tadashi Okamura 회장이 다음 명예 회장직으로 바로 임명 될 수 있게 만들기 위한 전략’이라고 발표함.

한편, 2019 럭비월드컵은 오는 9월 20일부터 11월 2일까지 일본 전역에 위치한 12개의 경기장에서 전 세계 20개 팀이 참가하여 치열한 경쟁을 펼칠 전망임.

 

같이보기

일본 올림픽 장관, 막말 논란에 자진 사퇴

JOC Takeda 회장, JOC 회장직 및 IOC 위원 공식 사퇴

 


 

출처
– insidethegames
– JRFU




AIBA Moustahsane 부회장, 임시 회장으로 당선

국제복싱협회(AIBA, International Boxing Association) 집행위원회는 지난 329(현지시간) 임시회장 선거를 실시해 총 득표수 30표 중 찬성 28, 반대 0표 불참 2표로 Sidi Mohamed MOUSTAHSANE 부회장이 임시 회장으로 당선됨.

20190401 단신AIBA 임시 회장으로 선출된 Sidi Mohamed MOUSTAHSANE (출처: AIBA)

모로코 출신의 Dr Sidi Mohamed MOUSTAHSANE 임시 회장은 2010년 AIBA Athletes and Youth Commission 위원으로 AIBA에 입성하여 2014년 집행위원회 위원 그리고 2017년 AIBA 5명의 부회장중 한명으로 선출되어 AIBA내에서 입지를 다지던 도중 前 Gafur Rahimov 회장의 갑작스러운 사임으로 인해 당분간 AIBA를 이끌어갈 임시 회장으로 당선됨.

한편, 지난 22일, AIBA Gafur Rahimov는 회장직을 사임하겠다는 성명서를 발표함. 그가 발표한 성명서에 따르면, “현재 상황을 감안할 때 국제아마추어복싱연맹의 회장직에서 물러나고 임시 회장으로 교체될 수 있도록 조치할 것”을 AIBA 집행위원회에 통보함.

AIBA Gafur Rahimov 회장은 미국 재무부에 의해 우즈베키스탄의 주요 범죄자로 등록되어 있으며, 나아가 미 당국으로부터 헤로인 거래에 개입되어 있는 중요한 인물로 기소되기도 함. 이와 같은 이유로 Gafur Rahimov가 당선된 지 불과 몇 주 후인 2018년 11월 말에 IOC에서는 2020 도쿄 올림픽 복싱 토너먼트, 복싱 대회 티켓 판매 승인, 테스트 이벤트 계획 등을 동결함.

이에 Gafur Rahimov 회장은 많은 의혹은 조작된 것이고 정치적으로 의도된 거짓말이라는 주장과 함께 AIBA 회장직을 유지하였으나 복싱이 도쿄올림픽에서 퇴출위기에 직면하자 올림픽 종목 보존을 위해 사임을 결정함.

 

같이보기

논란이 되고 있는 Gafur Rahimov의 AIBA 회장직 사임 

Gafur Rakhimov, AIBA 회장으로 당선 

 


 

출처
– insidethegames
– AIBA